의정부뉴스
Update : 2019.8.23 금 10:12 모바일
뉴스사건·사고
의정부시 소각장 “포천시 환경피해 주장, 사실과 달라”
최문영 기자  |  press@ujbnew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08  09:39: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장암동 자원회수시설 전경
의정부시가 최근 포천시민 7만여명의 의정부시 소각장 반대 서명을 받아 중앙환경분쟁조정위원회 제출한 것과 관련, 장암동 자원회수시설(소각장)에서 ‘다이옥신’이 거의 배출되지 않고 있다며 포천시의 환경피해 주장에 반박하고 나섰다.

7월 30일자 ‘어느날 폐암 날벼락… 소각장 난립한 청주의 비극’ 언론보도에 따르면, 민간 소각장의 다이옥신 허용기준 초과로 행정처분을 받는 등 공공소각장에 비해 관리에 허점을 드러난 것으로 보도됐다.

의정부시, 양주시 및 포천시 소각장은 시 홈페이지를 통해서 소각장에서 배출되는 다이옥신 농도를 공개하고 있다. 이들 소각장 모두 법적 배출 기준 이하로 안전하게 운영하고 있다.

의정부시 소각장에 대한 다이옥신 측정·분석은 한국환경공단에 의뢰해 진행하고 있으며, 2019년 상반기 소각시설 1, 2호기의 다이옥신 분석 결과 법적 기준인 0.1 나노그램 보다 훨씬 낮은 0.001 내지 0.005 나노그램이 검출됐다.

또한, 다이옥신 이외에도 황산화물 등 5개 항목에 대해서는 굴뚝원격감시시스템으로 관련기관에서 실시간 감시를 하고 있으며, 의정부시소각장은 연간 평균으로 황산화물 30ppm 대비 1ppm 미만, 먼지 20mg 대비 1~2mg 정도로 법적 배출허용기준보다 훨씬 낮게 배출되고 있어 소각장 주변지역에 환경피해를 주지 않으며 안정적으로 운영 중이다.

이종태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분석결과를 포함해 2011년부터 2018년까지의 다이옥신 분석결과를 보면 불검출 내지 최대 0.006 나노그램 정도로, 생활폐기물의 완전연소 및 대기오염방지시설의 안정적인 운영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한국당 이형섭 당협위원장, 홍문종 의원 사퇴 촉구
2
美공여지 개발… “잃어버린 70년, 상상력 담겨야”
3
의정부예술의전당, 의정부문화재단으로 바뀐다
4
“캠프 라과디아, 아파트·스포츠몰·공원 조성”
5
“道內 미군공여지, 국가주도로 개발해야”
6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 전면 조직개편 단행
7
안병용 의정부시장 “도시가치 향상 사업 집중” 당부
8
의정부시 소각장 “포천시 환경피해 주장, 사실과 달라”
9
경기도, 여직원 성추행 A과장 직위해제
10
의정부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이·취임식 거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청사로47번길 15, 405호 (금오동, 골드피아)  |  대표전화 :031-875-0234, 0502-011-0114(24시간)  |  팩스 : 031-935-0011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0260   |  등록일 : 2011. 07.  |  발행인 · 편집인 : 최문영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문영
Copyright 2011 의정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ujb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