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뉴스
Update : 2019.4.22 월 17:37 모바일
뉴스사건·사고
‘바지사장’ 운영 불법 게임장 업주 등 2명 구속
최문영 기자  |  press@ujbnew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4  08:01: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일산동부경찰서는 불법 사행성 게임장 운영 업주 A(37)씨와 환전상 B(30)씨 등 2명을 게임산업진흥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바지사장 C(33)씨 및 종업원 등 8명에 대해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업주 A씨는 지난해 2월 17일부터 올 6월 3일까지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의 한 건물에서 지인인 바지사장 C씨를 내세워 게임장을 운영하며, 손님이 획득한 점수의 10%를 수수료로 떼고 B씨에게 환전을 해주게 하는 등 약 53억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위와 같이 불법영업 한다는 첩보를 입수한 일산동부경찰서는 지난 6월초 게임장을 급습해 현금 950만원과 게임기 60대를 압수했다.

또 바지사장 C씨와 환전상 B씨 등을 검거했다. 검거 당시 이들은 업주 A씨의 존재와 불법 환전에 대해 전면 부인했으나, 경찰은 3개월 수사 끝에 모든 혐의를 자백받아 8월 21일 업주 A씨와 환전상 B씨를 구속 송치했다. 나머지 일당들은 8월 29일 불구속 송치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관할구청에 불법 영업사실을 통보하고, 국세청에 과세자료를 통보하는 등 불법 사행성 게임장 근절을 위해 지속적이고 강력한 단속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고산동, 수목장 들어선다” 소문에 인근 토지주들 반발
2
7호선 노선 연장 “장밋빛만 꿈꾸나”
3
노인회 의정부지회장 보궐선거 김형두 후보 당선
4
소각장 “우리집 앞 안돼” VS. “더 이상 시간 없어”
5
가능동 흥선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6
홍문종, 교육부 특별교부금 55억6000만원 확보
7
의정부복합문화융합단지, 포스코건설이 맡는다
8
호원동 중량천변 제1회 벚꽃 축제 개최
9
의정부시 확대간부회, 주요현안사업 논의
10
경기꿈의대학, 2년간 5천개 강좌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청사로47번길 15, 405호 (금오동, 골드피아)  |  대표전화 :031-875-0234, 0502-011-0114(24시간)  |  팩스 : 031-935-0011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50260   |  등록일 : 2011. 07.  |  발행인 · 편집인 : 최문영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문영
Copyright 2011 의정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ujbnews.kr